남양주시, 기업체 대상 신속한 코로나19 선제 검사로 시민불안 해소

김태형 | 기사입력 2021/03/02 [15:03]

남양주시, 기업체 대상 신속한 코로나19 선제 검사로 시민불안 해소

김태형 | 입력 : 2021/03/02 [15:03]
    남양주시, 기업체 대상 신속한 코로나19 선제 검사로 시민불안 해소

[뉴스투나잇=김태형] 남양주시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달 17일부터 지역 내 3개 산업단지와 마석가구단지, 기업체의 기숙사 이용 근로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선제 검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2월 17일 플라스틱 공장 코로나19 집단 감염에 따른 n차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 인근 금곡 산단, 광릉 산단, 마석가구단지의 근로자 2,620명을 신속하게 검사했으며 검사자 전원이 음성으로 판정됐다.

또한 시는 2월 19일부터 28일까지 남양주시에 등록된 전체 2,700여 개 공장의 기숙사를 이용하는 내·외국인 근로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선제 검사를 실시했으며, 무증상 4명의 확진자를 생활치료센터로 후송 조치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기업인들이 위기관리에 동참하고 신속한 전수 검사를 실시함으로써 시민들이 정상적인 일상생활에 전념할 수 있도록 했다. 앞으로도 위험 요소를 조기 차단해 코로나19 종식에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또한 조 시장은 “곳곳에 감염 요소가 잠재돼 있을 수 있으니 긴장을 늦추지 말고, 기업과 개인은 방역 수칙 이행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한편, 시는 앞으로도 빈틈없는 방역체계를 유지하며 방역수칙 이행 여부를 수시로 점검하고, 방역수칙 불이행 사업주에게는 감염병 예방관리법 위반 여부를 검토해 고발 조치하는 등 행정 처분도 적극 병행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